즐겨찾기 추가 2019.09.20(금) 15:49
전체기사 탑뉴스 정치 행정 경제 국제 사회 국방 자동차 종교 교육 북한 IT/과학 농수산 건설/부동산 핫이슈 지차체뉴스 포토뉴스
전체기사
탑뉴스
정치
행정
경제
국제
사회
국방
자동차
종교
교육
북한
IT/과학
농수산
건설/부동산
핫이슈
지차체뉴스
포토뉴스
English 日文 中文

중국 군, 홍콩 시위에 무력개입 시사

홍콩 근처 중국 광둥성 선전 스포츠 스타디움 중국 병력 수천 명 집결

2019-08-15(목) 19:01
사진,연합뉴스
중국 광둥성 선전의 스포츠 스타디움에서 15일 수천 명 규모의 중국 병력이 붉은 깃발을 흔들며 퍼레이드를 했다고 AFP통신이 보도했다. 선전은 홍콩과 바로 이웃해 있다.AFP 기자가 목격한 바에 의하면 이 스타디움 안에는 장갑차도 있었으며 외부에는 트럭과 병력수송 차량 수십 대가 늘어섰다.

또 병력 가운데 일부는 위장복에 무장경찰 휘장을 달고 있었다. 무장경찰은 지난해부터 중앙군사위원회의 지휘를 받고 있다.선전의 선전만(灣)에 있는 스타디움은 홍콩에서 7㎞ 떨어져 있다고 AFP는 전했다.

선전만은 다리로 홍콩 북쪽의 신계(新界) 지역과 연결된다. 전날 중국 동부 전구 육군은 자체 위챗 계정 '인민전선'을 통해 선전 춘젠 경기장 안에 군용 도색을 한 차량이 대거 있는 사진을 공개하고 이곳에서 홍콩까지 10분이면 도달할 수 있다며 10주째 이어진 홍콩 시위 사태에 개입할 수 있음을 강하게 시사했다.

앞서 중국 관영 언론인 인민일보와 환구시보는 지난 12일 동영상을 올리고 선전에 집결하고 있는 무장경찰이라고 설명했다. 후시진 환구시보 총편집인은 이 동영상은 홍콩 시위대에 대한 중국의 엄중한 경고라고 강조했다.

이어 "시위대가 벼랑 끝에서 물러서지 않고 임계점을 향한다면 국가의 역량은 언제든지 홍콩에 진입해 폭도를 제압할 것"이라면서 무력 투입 가능성을 시사한 바 있다.
권병찬 kbc77@hanmail.net
이 기사에 대한 독자 의견 (0 개)
회사소개회원약관개인정보보호정책공지사항제휴문의광고문의기사제보
주)신동아방송 등록번호 : 서울 아02766 최초등록일:2013년5월26일 제호:신동아방송SDATV 발행인/편집인/대표이사:이신동
전화 02)571-9301 팩스0505)300-8014 개인정보취급방침 청소년보호책임자 : 송효석
본사:서울시 서초구 양재동 280-9 봉산빌딩 5층 501호 송출사무소:서울시 서초구 강남대로2길70(양재동) 이메일:sdatb@naver.com
< 주)신동아방송 >을 통해 제공되는 모든 콘텐츠(기사 및 사진)는 무단 사용, 복사, 배포 시 저작권법에 저해되며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